JUST FOR MUSIC
KoolCD.com
SINCE 2004

GENRES

  • Classic Rock, Progressive
  • Hard Rock, Heavy Metal
  • Alternative Rock, Indie Pop
  • Punk, Garage Rock, Emo
  • Industrial, Metalcore
  • Blues, Jazz, Funk
  • Guitar Virtuoso, Instrumental
  • Electronica, Synth Pop
  • Pop, R&B, New Age
  • 한국음악 K-Pop, K-Rock
  • 일본음악 J-Pop, J-Rock
  • OST, Compilation

TYPES

  • Music DVD & Blu-Ray
  • Single & EP
  • Analogue : Vinyl, Cassette Tape
  • Limited & Special Edition
  • Remaster, Re-Issue
  • Boxset & Multi-Disc Edition
  • Digipak, Paper Sleeve, Mini LP

EXCLUSIVE & RARE

  • EXCLUSIVE 독점입고
  • RARE & COLLECTIBLE 희귀반

Contact

  • TEL : 0507-0177-0320 (수신전용)
  • HOURS : am10:00-pm4:00 (근무일)
  • 카카오톡 ID : koolcd
  • EMAIL : koolcd.cs@gmail.com
  • 가급적 이메일/1:1 Q&A을 권장드립니다

Payment

모바일 버전으로 이동하기

로그인 에러시 대처 방법

로그인 관련 에러 발생시에는 우선 인터넷 브라우저의 쿠키 및 임시파일을 삭제 후 다시 시도해주시기 바랍니다. 자세한 것은 FAQ의 [로그인 및 접속 에러시 조치안내]를 참고하실 수 있습니다. CLOSE

FAQ 바로가기
본 웹 사이트의 원활한 이용을 위해 IE8 이상 또는 파이어폭스, 크롬 등의 모던 웹브라우저의 사용을 권장합니다

Exclusive Items

Essential Recordings
  • The Soft Parade [Remaster]
    The Doors
    Warner (Korea) | 11,400 원(SALE) | 자세히
    싸이키델릭록의 아이콘, 도어즈의 4번째 정규 앨범이자 60년대 마지막 작품 The Soft Parade (1969)

    1967초 어느 한 공연에서 Jim Morrison은 술에 취하여 무대에서 횡성 수설을 하는등 공연은 하지 않고 술주정만을 하였다. 이에 관객들은 무대로 올라가 집기를 부수는 등 한바탕의 소란을 일으키게 된다. 언론에서는 이러한 그의 행동을 욕하기 시작하였고 사회적으로는 Jim Morrison 반대 캠페인(당시 미 대통령 닉슨도 이를 지지하는 성명을 발표하였을 정도였음)을 하는등 전 미국을 술렁이게 하였다. DOORS의 모든 공연은 취소 되었으며 어느 주에서는 아예 DOORS의 음악을 틀지 않기로 결의를 했을 정도이다. 이러한 폭풍 속에서 DOORS는 본 작 ′The soft parade′를 발표하기에 이른다.
    본 작은 DOORS가 이례적으로 여러 명의 세션맨을 참여 시켜(특히 관악 부분의 세션을 강조하고 있음)1969년 발표한 4번째 앨범이다. 8분이 넘는 곡으로 독특한 DOORS의 음악세계를 보여주는 타이틀 곡 ′The Soft parade′, 그리고 빌보드 챠트 3위의 인기곡 ′Touch me′등의 수록되어 있다. 분명 공연장에서의 헤프닝이 그들의 음악에 영향을 미친 것은 사실이나 본 작도 예외 없이 천재적인 Jim Morrison의 역량이 돋보이는 수작이다.

    * Producer : Paul A. Rothchild

    Jim Morrison - Lead and backing vocals, maracas, tambourine, handclaps
    Ray Manzarek - Piano, Gibson G-101 organ, RMI Electra Piano, Hammond organ, harpsichord
    Robby Krieger - Lead guitar, co-lead vocals on "Runnin' Blue"
    John Densmore - Drums, handclaps
  • Acoustic Live In Newport 2005 [DVD]
    Pixies
    Eagle Records (US) | 24,500원 | 자세히
    최근 10여년만에 재결합을 한 아메리칸 인디록씬의 전설 픽시스의 공연 DVD와 다큐멘터리가 소개되었다. 90년대 록씬의 청사진을 제시한 가장 대표적인 밴드, 픽시스는 동시대의 선구자들인 R.E.M.의 서정적 깊이와 통찰력과 소닉 유스의 실험성의 양면을 모두 발견할 수 있는 밴드로 평가된다.
    본 공연은 제목처럼 세계적으로 유명한 로드아일랜드에서 거행된 Newport 포크 페스티벌에 참여했던 실황을 수록하고 있다. 셋리스트는 이제는 고전이 된 Where is My Mind-, Nimrod’s Song 등을 비롯해 Gigantic, Wave of Mutilation, Bone Machine, Ed is Dead 등 그들의 커리어를 보여주는 대표곡들이 두루 선택되어 있다. 특이한 점은 공연 전체가 어쿠스틱 버젼으로 되어 있다는 점으로, 이들의 새로운 면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보너스 피쳐로 제공되는 백스테이지의 영상에는 이들이 자신들이 기존의 유명한 곡들을 어쿠스틱 버젼으로 편곡 과정과 리허설하는 모습이 포함되어 있다.

    Live in Newport, Rhode Island, 6th August 2005.
    Bonus footage include a rehearsal documentary, a photo gallery and a preview to the 'Live at the Paradise in Boston' DVD.

    :: 추가 DVD 정보
    - Region : 1, 4
    - Video : NTSC, Full Frame
    - Audie : Dolby Digital 5.1, DTS, Dolby Digital Stereo
    - Run Time : 101 min
  • Greatest Hits [2CD][Remaster]
    Thin Lizzy
    Universal (UK) | 20,000원 | 자세히
    Thin Lizzy는 아일랜드 출신의 전설적 뮤지션 필 라이놋(Phil Lynott)을 중심으로 아일랜드와 영국 출신의 쟁쟁한 실력의 뮤지션들로 구성되어 70년대 후반부터 80년대초까지 활동하며 에어로스미스, AC/DC, 주다스 프리스트 등과 함께 치밀한 트윈 기타시스템을 완성, 이전의 레드 제플린, 딥 퍼플, 블랙 사바스에서 한단계 더 발전해 80년대 이후의 하드록, 헤비메틀의 발전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진 밴드로 평가받는다. 특히 혼혈의 사생아로 태어난 어린 나이에 그의 절친한 동료이자 친구였던 기타리스트 게리 무어 등과 함께 밴드를 만든 필 라이놋은 씬 리지에서 보컬과 함께 베이스를 맡으며 대부분의 곡의 작사와 작곡을 담당했다. 그는 뛰어난 라이브 실력과 함께 흑인의 굵직하고 허스키한 보이스로 남성적인 카리스마와 부드럽고 온화한 서정성를 동시에 갖추는 등 독특한 매력으로 전세계적으로 록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으나, 밴드 해체 후 얼마뒤인 1986년 벽두에 안타깝게도 36세의 이른 나이에 요절하고 말았다.
    본 앨범은 70년대초 첫 히트곡 Whiskey In The Jar부터 80년대 중반의 Thunder And Lightning, Cold Sweat같은 곡까지의 모든 커리어를 아우르고 있으며, 특히 밴드가 정비를 마친 시기의 앨범 Fighting를 시작으로 밴드의 전성기라 할 수 있는 70년대 중반 Jailbreak 앨범부터 83년 마지막 앨범 Thunder And Lightning까지가 중심이 된다. 전곡이 리마스터링되었으며 라이브 음원과 Phil의 솔로시절, 게리 무어와의 함께 만든 Out In The Fields, Parisienne Walkways 등의 명곡들을 포함해 36곡이 수록되어 있으므로 그들의 입문서로서는 제격이다.

    - Band History -
    Thin Lizzy는 60년대말 아일랜드의 더블린에서 결성되어 몇장의 앨범을 냈으나 대부분 상업적으로는 실패하고 한동안은 아일랜드와 영국 정도에서만 다소의 인기를 얻는 밴드로 알려지며 활동했다. 무명에 가깝던 당시 그들에게 있어 최초의 히트곡으로 아일랜드 민요를 멋진 로큰롤로 편곡한 Whiskey In The Jar는 그들의 입지를 다지는데 많은 도움을 준 곡이기도 하다. 그러다 이들이 본격적으로 알려지기 시작한 것은 1970년대 중반에 이르러서다. 밴드가 성장하게 된 계기는 당시 18살 밖에 되지 않은 스코틀랜드 출신의 Brian Robertson과 캘리포니아 출신의 Scott Gorham이라는 2명의 젊은 기타리스트를 영입하면서부터라고 할 수 있다. 걸출한 실력의 이들이 가입하며 안정된 새로운 라인업을 갖춘 Thin Lizzy는 4집 Nightlife(1974)로 상업적으로는 크게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Still in Love With You 같은 명곡이 수록되었으며 괜찮은 평가를 받았다. 또 이때부터 밴드는 밥 시거 등의 서포트 밴드로 공연을 하며 처음으로 미국 시장에 진출하게 되는데 이때의 인연으로 이들의 지명도가 높아지기 시작했으며, 1975년 가을에 5번째 앨범 Fighting이 발표되고, 그 앨범이 마침내 영국 앨범차트에 오르는 쾌거를 이루게 된다. Fighting 앨범은 Thin Lizzy로 하여금 그들의 트레이드마크라 할 수 있는 멜로디와 리프가 살아있는 강렬한 트윈 기타 시스템 등, 자신들만의 아이덴티티를 비로소 확립한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Fighting 앨범에는 밥 시거의 곡을 커버한 Rosalie를 비롯해 Wild One, Suicide 같은 대표곡들이 들어있다.
    그러다 1976년 봄, Jailbreak가 발매되며 밴드는 극적인 전환기를 맞게 된다. 이 앨범으로 Thin Lizzy는 세계적인 명성을 얻게되고 이후 80년대초까지 전성기를 맞게 된다. 타이틀곡 Jailbreak를 비롯해 이들 최대의 히트곡 The Boys Are Back in Town(US 싱글차트 12위, UK 싱글차트 2위, 아일랜드 차트 1위), Cowboy Song, Emerald, Warriors 등의 명곡들이 수록된 Jailbreak는 70년대 하드록의 명반 중 하나로 손꼽힌다. 이후 밴드는 Johnny the Fox, Bad Reputation, Black Rose, Chinatown 등의 앨범들과 라이브 앨범 Live and Dangerous 등 명반을 연이어 발표하며 정상의 밴드로서 승승장구하게 된다. 하지만 70년대말 멤버들의 변동 등으로 어수선했던 분위기의 밴드는 80년대 첫 작품인 Renegade 앨범이 실망스러운 성적을 거두며 밴드는 다소 주춤하게 된다. 하지만 초기 NWOBH 밴드였던 Tyger Of Pantag 출신의 신예 John Sykes가 가입하며 팀을 재정비하고 2년만의 신작이자, 이들의 마지막 정규 앨범인 Thunder and Lightning을 발표, 헤비메틀적인 강력한 사운드를 만들어내며 호평을 받는다.
  • Purple Rain (Picture LP)[Limited Edition]
    Prince And The Revolution
    Warner (EU) | 49,500원 | 자세히
    역사상 가장 위대한 OST 음반 중 하나로 인정받는 프린스 & 레볼루션의 앨범 Purple Rain

    Prince와 그의 밴드 The Revolution가 1984년 Prince의 자전적 저예산 영화 Purple Rain의 OST로 제작한 앨범으로 상업적으로도 당시 900만장(현재까지 1300만장 이상, 전세계 2000만장 이상)이 판매되는 엄청난 성공을 거두었으며, 그뿐 아니라 그의 뛰어난 역대 앨범 가운데에서도 최고작 중 하나이자, 팝록 역사에 남을 명반으로 손꼽히는 작품이다.
    물론 Prince는 데뷔초였던 당시 이미 Controversy(1981)와 1999(1982)로 음악 천재로 인정받았으며 상업적으로도 성공을 거두었지만, 본 앨범은 그를 80년대초 Thriller로 세계를 주름잡던 Michael Jackson에 유일하게 대항할 수 있는 팝의 아이콘의 위치로 올려준 작품이다. 하지만 그는 20대에 이미 단순한 팝스타를 넘어 뛰어난 싱어송라이터로서 백인의 장르라는 록부터 흑인의 R&B, 펑키, 블루스 디스코, 신스팝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를 능수능란하게 소화해낼 뿐 아니라, 대부분의 악기와 편곡, 프로듀싱 등 거의 모든 일을 해내는 천재로 인정받았다. 본 앨범은 Thriller에 맞먹을 정도인 24주간의 초장기간 US 앨범차트 정상을 독점했으며, 싱글로도 여러 히트곡들을 배출했다 (당시 또다른 명반 Born in the U.S.A.을 발표하며 국민적 인기를 구가했던 Bruce Springsteen만이 잠시나마 그의 자리를 뺏을 수 있었다). 그의 대표곡들이라고도 할 수 있는 댄스팝 Let's Go Crazy와 펑키한 리듬에 프린스의 기타와 보컬이 인상적인 팝록 When Doves Cry 등 2곡의 US 싱글차트 1위곡들과, I Would Die 4 U (싱글차트 8위), Take Me With U (싱글차트 25위), 앨범의 백미인 대곡 Purple Rain (싱글차트 2위) 등 절반이 싱글 차트 정상권에 올랐으며, 그외에도 선정적 가사로 상당한 논란이 된 Darling Nikki 등 거의 모든 곡이 사랑을 받았다. 또한 본 앨범을 통해 그는 당시 그래미상 주요부분을 수상했으며, Dirty Dancing, Saturday Night Fever, Body Guard, Titanic, Grease 등 명작들과 함께 역대 OST 사상 가장 높은 판매고 상위권에 올라 있다.

    * AMG: 10/10
    * Produced, Arranged, Composed and Performed by Prince & The Revolution
    * Original Release Date: July 27, 1984
  • One More Car One More Rider : Live 2001 [2CD]
    Eric Clapton
    Warner (EU) | 22,500원 | 자세히
    2001년 8월 그의 Reptile 투어 중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의 라이브 실황으로 더블 CD와 DVD로 동시에 발매되었다. 에릭 클랩튼 최초의 콘서트 DVD(이전에 VHS 등으로 발매된 것들은 제외)이기도 한 본 공연은 크림 시절부터 최근의 명곡들까지 그의 화려한 커리어를 아우르고 있는 본 공연은 뛰어난 화질과 음질 이외에도 네이선 이스트, 앤디 페어웨더로우, 스티브 갓 등 오랫동안 그와 함께 한 특급 세션들과 함께 퍼포먼스 상으로도 에릭 클랩튼의 진수를 보여주는 최고의 공연으로 평가된다.

UPDATE NEW USED SINGLE 전체제품
Top 10 Items
Exclusive Imports 독점입고
Daily Top 10Weekly Top 10
최근 조회한 제품DELETE